전화상담
031-322-9902

고객 사용후기

집으로 근사한 영화의 배경이 들어왔다.

작성자
신**
작성일
2020-04-20 10:19
조회
444

집으로 근사한 영화의 배경이 들어왔다.



학교를 졸업하고 건축사로서 업무를 해온지 30년을 넘어간다. 평생의 꿈이었던 고향(경북 문경시 가은읍 전곡리)생가터에 집을 짓기로 하였다. 
오래전이긴 하지만 80년대 말에 단독 주택의 설계와 시공의 경험이 있어 대 부분의 문제는 간단하게 정리 하였다.
그중 가장큰 고민은 난방 시스템의 결정 이었는데, 작금의 생활이 입식 생활이고, 단열 성능이 좋은 집이라는 생각과 도시가스공급 불가등의 여건을 종합하여 전기식 냉난방인 EHP 시스템으로 결정하고 바닥은 체육관시스템의 바탕에 자연목(티크) 후로링으로 마감 하여, 자연 스런 고급의 질감과 인테리어 효과, 그리고 무릎 관절등에 대한 사용성을 고려하여 결정 하였다.
전문가로서 스스로 디자인 하고, 시공 과정에서도 디테일한 부분까지 외형이나 인테리어 구석구석까지 정말 완성도 높게 끝까지 집중 하였고 주변 동료들의 높은 평가를 많이 받았다.



준공을 하고 겨울부터 주말이나, 틈 나는데로 꿈의 고향집 전원 생활이 시작 되었다.
하지만,우려 하였던 난방에서 문제가 생기기 시작 하였다. 전기식 난방기를 풀로 사용 했더니 그럭 저럭 견딜만 했지만 검침원 으로부터 연락이 왔다. 전기세의 누진 적용으로 56만원의 전기료가 부가 된다는 이야기 였다. 
추천 해준 설비 업체도 이런 전원 주택에 대한 경험이 없다 보니 후회 해 본들 어찌하랴!
고민 끝에 석유 난로를 구매하여 사용 해 보았다. 석유비용이야 그렇다 해도 이건 또 특유의 냄새와 펜의 소음 때문에 가족들의 눈총과 원망에 민망함에 갖은 변명과 함께 다시 원점에서 대체 난방 수단을 찾기 시작 했다.



인테넷 써핑중 근사한 디자인에 썩 훌륭한 가성비와 난로의 기능에 대하여 잘 설명한 “왐” 벽난로 싸이트를 알게 되었고 전화를 통하여 간단 명료한 설명을 들은 후 마침 코엑스 전시장의 상품 전시 행사가 있다는 안내를 듣고 행사장을 찾았다.
 그래도 벽난로에 대한 선입견이 있었다, 배연 성능의 부족으로 연기의 역류와 과열에 대한 우려 같은 것 인데 단면등 하나 하나 살펴 보면서 세세하게 확인 하고 친절한 설명을 듣고 구매를 결정 하였다. 
물론 타사제품에 대한 분석도 의심스레 비교 해 보았음은 물론이다.

 

도면을 통하여 난로의 위치를 협의하고 굴뚝 스펙에 대하여서도 까다로는 주문을 하였다, 마감된 인테리어의 디자인이나, 지붕 누수에 대한 우려, 용마루를 건들지 않으려는 풍수적 논점을 설명해 주고 최고의 에이스 작업자를 요구 했다.
설치가 약속된날,
정말 손발 잘 맞는 설치팀이 큰 소리 하나없이 완성도 최고의 완벽한 난로가 설치 되었다.
난로 이용에 대한 이용 매뉴얼을 교육을 다시 받은뒤 시험작동을 해 보았다.
아무리 그래도 연기는 좀 샐 텐데? 
재도 어느정도 날리지 않을까? 
난로에 설치된 방화 유리의 그을음은 거실을 숫 먹통으로 변하지 않을까?

전문가는 기본적으로 의심이 많다. 의심이 많아야만 시스템이나 품질을 검증을 통하여 신뢰 할수 있게 되기 때문이다.
민망 하게도, 아니 다행 하게도 모든 기술적 의심은 우려였을 뿐이다.
 




난방은 원 하는 만큼 온도의 조절이 가능해 졌다.
방문하시는 분들마다 신기해 하시고, 더하여 기특해 하신다.
그동안의 모든 따뜻함은 몸으로 느끼는 정도 였다. 
이제는 그 따뜻함이 눈으로, 귀로 온몸으로 전하여 온다.
그 동안 그저 전문가의 예쁜 전원 주택이었던 집이 이제는 아주 가끔씩 보던 영화 속의 근사하고 따뜻한 보금 자리로 다시 태어났다.
이윽고 다른 계절도 좋겠지만, 겨울이면 더 따뜻 해 지는 집이 되었다.
 
 
*------------------------------------------------------------------*
위의 사용후기는
우리나라 최고의 건축설계회사중 한 곳인 희림건축의 본부장님께서 직접 작성해서 보내주신 것입니다.
전문가로부터 인정받은 벽난로라 자부심을 느낍니다~!! ^~^